2024.05.22 (수)

  • 맑음동두천 25.4℃
  • 구름조금강릉 28.5℃
  • 구름조금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30.1℃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28.4℃
  • 흐림부산 21.1℃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2.6℃
  • 구름조금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26.6℃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9.0℃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EO 클로즈업

더보기

데스크칼럼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푸드+

더보기

오리온, ‘포카칩 스윗치즈맛’ 8년만에 재출시

[FETV=박지수 기자] 오리온은 ‘포카칩 스윗치즈맛’을 8년 만에 재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개발 단계에서 본래의 맛과 식감을 그대로 재현하면서도, 오리온 글로벌연구소만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치즈의 풍미를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오리온이 지난 2014년 선보인 포카칩 스윗치즈맛은 감자의 담백한 맛과 치즈 맛이 잘 어우러져 많은 사랑을 받았던 제품으로 2016년 제품 라인업을 재정비하며 판매를 종료했다. 그러나 이후 공식 홈페이지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고객센터 등으로 소비자 재출시 요청이 쇄도하자 심사숙고 끝에 다시 선보이게 됐다. 오리온은 다양한 경로를 통해 소비자들의 의견을 듣고 제품에 반영해 왔다. 특히, ‘태양의 맛 썬’, ‘치킨팝’, ‘배배’, ‘와클’ 등을 다시 선보이며 재출시 요청에 지속적으로 부응해 왔다. 오리온 관계자는 “포카칩 스윗치즈맛은 오리온 스낵 중 소비자 재출시 요청이 가장 많았던 제품으로 그 성원에 보답하고자 8년 만에 다시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CJ제일제당 ‘고메 소바바치킨 양념’ 출시 두 달 만에 30억원 판매

[FETV=박지수 기자] CJ제일제당은 ‘고메 소바바치킨 양념’ 2종(순살·봉)이 지난 3월 출시 후 두 달 만에 매출 30억원(소비자가 기준)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CJ제일제당은 그동안 공식몰인 CJ더마켓을 비롯한 일부 유통 경로에서만 고메 소바바치킨 양념 2종을 판매해 왔다. 지난 15일부터 대형마트 3사 등으로 판매처를 확대한만큼 성장세가 더욱 가팔라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메 소바바치킨 양념은 CJ제일제당 전체 치킨 카테고리 매출 상승도 견인했다. 출시 후 두 달 간 고메 소바바치킨 전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8% 급증했으며, 소이허니 맛 매출도 44% 늘었다. 이에 힘입어 CJ제일제당 올해 1분기 치킨 카테고리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5배 규모로 성장했다. 고메 소바바치킨 양념 인기 요인에 대해 CJ제일제당은 차별화 기술로 구현한 맛과 품질을 꼽았다. 닭고기를 두 번 튀겨 바삭한 식감을 살리고, CJ제일제당의 독자 개발 기술인 ‘소스코팅 공법’을 적용해 양념치킨 맛 소스를 얇고 균일하게 입힌 것이 특징이다. CJ제일제당은 작년 4월 고메 소바바치킨 소이허니 3종(순살·윙·봉)을 첫 선보였다. 올해 1월 누계 매출은 540억원(소비자


김형기의 고령화 이야기


임현정의 P+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