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8℃
  • 흐림강릉 21.6℃
  • 구름많음서울 23.7℃
  • 흐림대전 24.2℃
  • 흐림대구 22.9℃
  • 흐림울산 22.6℃
  • 광주 20.6℃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2.5℃
  • 제주 22.6℃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22.3℃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유통


맥도날드, '폐기 식자재 사용 의혹' 공식 사과..."재발 방지 총력"

 

[FETV=김윤섭 기자] 맥도날드가 폐기 대상이 된 식자재 사용 논란과 관련해 공식 사과했다.

맥도날드는 4일 입장문을 내고 "내부 조사 결과 유효기간이 지난 스티커를 재출력해 부착한 경우가 있던 것으로 파악했다"며 "이번 문제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 더욱 철저한 점검과 관리로 식품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맥도날드는 폐기 식자재를 사용한 직원에 대해 징계할 방침이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해당 직원의 잘못된 판단으로 빚어진 일이다"며 "본사의 지시는 없었다. 직원에 대해서는 인사위원회를 거쳐 징계 조치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맥도날드는 재발 방지를 위해 각종 점검 제도 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유효기간 준수·식품안전 강화 위한 지속적 지침 전달 및 교육 △매장 원자재 점검 및 도구 업데이트 △매장 원재료 점검 강화 조치를 취했으며, 향후 재발 방지책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3일 서울의 한 맥도날드 매장에서 유통기한이 지난 햄버거 빵 등의 식자재를 버리지 않고 그대로 사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한 공익신고자는 지난해부터 1년 가까이 폐기 대상이 된 식자재를 버리지 않고 재활용했다고 언론을 통해 제보했다.


한편, 국민권익위원회는 맥도날드가 폐기 식자재를 재사용했다는 공익신고를 접수 받고 관련 내용에 대해 심사에 착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