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16.9℃
  • 구름많음강릉 17.8℃
  • 구름많음서울 14.5℃
  • 구름많음대전 17.6℃
  • 구름많음대구 17.8℃
  • 맑음울산 15.5℃
  • 맑음광주 17.0℃
  • 구름조금부산 14.0℃
  • 맑음고창 15.3℃
  • 맑음제주 13.8℃
  • 구름조금강화 11.5℃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7.0℃
  • 구름조금강진군 17.5℃
  • 맑음경주시 19.3℃
  • 맑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유통

롯데칠성, '칠성사이다·펩시콜라' 용량 줄인다...사실상 가격인상?

소매점 칠성사이다·펩시콜라 355㎖ 캔, 330㎖으로 변경
출고가는 그대로…사실상 7% 가격 인상 효과

 

[FETV=김윤섭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주요 제품인 칠성사이다와 펩시콜라 일부 제품의 용량을 줄이면서 - 사실상 제품 가격을 인상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칠성은 편의점 등 소매점에서 판매되는 칠성사이다와 펩시콜라 355㎖ 스터비(Stubby) 캔 제품은 다음 달부터 330㎖ 슬릭(Sleek)캔 제품으로 대체된다. 용량이 25㎖ 줄었지만 출고가는 동일하게 유지되면서 사실상 가격이 인상된 셈이다.

 

음식점 등에 공급되는 업소용 제품은 기존 355㎖ 캔을 그대로 유지할 방침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가격 인상이라기보다는 편의성 제고를 위한 패키지 변경“이라고 설명했다.

 

업계에서는 지난해 말 경쟁사인 코카콜라음료가 가격 인상에 나서면서 롯데칠성음료 도여론을 의식해 직접적인 출고가 인상보다는 우회적이고 다양한 방법을 택했다는 분석도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