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7 (일)

  • 흐림동두천 28.1℃
  • 흐림강릉 32.3℃
  • 흐림서울 29.4℃
  • 흐림대전 29.5℃
  • 구름많음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29.8℃
  • 흐림광주 29.1℃
  • 구름조금부산 28.3℃
  • 흐림고창 29.0℃
  • 구름많음제주 31.4℃
  • 흐림강화 28.0℃
  • 흐림보은 28.5℃
  • 흐림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조금거제 27.9℃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이자 때문에"…2030세대, 주택매수세 감소

[FETV=김진태 기자] 지난해 주택 매매시장을 주도한 2030세대의 매수세가 올해 들어 한풀 꺾였다. 급격히 치솟은 금리인상으로 이자 부담이 가중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5일 한국부동산원의 아파트 매매 거래 통계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서울 아파트 거래량은 7917건으로 이 가운데 30대 이하 매수 비중은 38.7%(3063건)를 기록했다. ㅠ


반기 기준 30대 이하의 서울 아파트 거래 비중은 2020년 상반기 34.6%에서 2020년 하반기 40.2%로 처음 40%를 넘었다. 이어 지난해에도 집값 상승에 불안감을 느낀 2030 세대의 '패닉바잉'(공황구매)이 이어지며 상반기(41.4%)와 하반기(42.0%) 연속해서 30대 이하 구매 비중이 40% 이상이었다.

 

그러나 올해 들어 고물가와 금리 인상, 집값 하락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30대 이하 매수세가 다소 약해진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월별로도 올해 1월 37.5%, 2월 36.0%에서 대선 이후 규제완화 등에 대한 기대감으로 3월과 4월에 각각 40.7%, 42.3%로 다시 40%를 넘었으나 5월에는 37.4%로 내려왔다.

 

이러한 현상은 전국적으로 비슷한 양상이다. 전국 아파트 30대 이하 매수 비중은 올해 5월까지 평균 29.0%를 기록해 2020년 상반기(27.1%) 이후 처음 30% 미만(반기 기준)으로 줄었다.

 

다세대·연립 등 빌라, 단독주택을 포함한 서울 주택 전체의 30대 이하 매수 비중도 올해 1∼5월 30.2%로 지난해 하반기(32.5%)보다 낮아졌다.

 

전문가들은 이달부터 생애 최초 주택구매자에게는 주택 구매시 주택 소재지나 가격, 소득과 관계없이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을 80%까지 높여주기로 하면서 30대 이하의 주택구매가 다시 증가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금리 인상 여파로 이들의 주택 구매가 크게 활성화되기 어려울 수 있다는 관측도 있다. 신한은행 WM컨설팅센터 우병탁 부동산팀장은 "집값이 약세로 돌아선 데다 하반기에도 금리 인상이 불가피할 전망"이라며 "대출 규제가 풀려도 2030 세대의 매수세가 크게 늘어나긴 어려울 것"이라고 예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