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동두천 14.1℃
  • 구름많음강릉 13.5℃
  • 흐림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1.4℃
  • 흐림광주 15.3℃
  • 구름많음부산 12.5℃
  • 흐림고창 15.2℃
  • 흐림제주 16.4℃
  • 흐림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11.5℃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9.3℃
  • 구름많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NH투자증권, 옵티머스사태 해결 위한 가교운용사 설립

 

[FETV=이가람 기자] NH투자증권이 옵티머스자산운용 사모펀드 최대 판매사로서 투자자 보호의 책임감을 가지고 금융당국과 협의해 가교운용사 설립을 주도적으로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옵티머스자산운용의 등록 취소가 필수적인 상황에서 투자자 보호와 최대한 많은 투자금 회수 등 빠른 사태 해결을 위해서는 책임 있는 주체가 펀드를 관리해야 한다는 금융당국의 입장에 따라 NH투자증권이 가교운용사 설립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나섰다.

 

NH투자증권은 그동안 옵티머스 투자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왔다. 대응팀을 구성하고, 펀드 자금이 흘러 들어간 투자처를 파악하고 가압류 등의 긴급 법적 조치를 취했다. 지난해부터 금융감독원과 판매증권사, 수탁은행, 사무관리회사 등의 자율협의체를 구성해 매주 옵티머스 펀드 이관 및 펀드기준가 조정에 대해 논의해 왔다.

 

펀드 자산 이관을 담당할 가교운용사의 최대주주 역시 NH투자증권이 가장 많은 출자금을 대는 방식으로 맡을 전망이다. 자산을 넘겨받을 주체와 최대주주가 결정되면 자산 회수 및 옵티머스자산운용에 대한 등록 취소 등 제재 절차도 본격적으로 진행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