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구름많음동두천 8.5℃
  • 구름조금강릉 7.6℃
  • 구름많음서울 8.4℃
  • 구름많음대전 9.3℃
  • 흐림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7.6℃
  • 맑음광주 9.5℃
  • 구름많음부산 10.1℃
  • 구름조금고창 9.7℃
  • 구름많음제주 11.1℃
  • 맑음강화 8.2℃
  • 흐림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8.3℃
  • 구름조금강진군 12.0℃
  • 흐림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웹케시 새 대표에 강원주 부사장

 

[FETV=정해균 기자] 기업 간 거래(B2B) 금융 핀테크(금융기술) 기업 웹케시가 강원주 부사장을 새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웹케시는 지난 16일 코스닥 상장 1주년을 기념하는 간담회<사진>를 열고 이 같이 발표했다. 석창규 웹케시그룹 회장은 “웹케시는 다시 초심으로 돌아가 체계적인 경영 관리와 상품 경쟁력 강화에 힘써야 할 때”라며 “강원주 대표이사 내정자는 이러한 웹케시를 적극적으로 이끌어나갈 인물”이라고 평가했다.


강 대표 내정자는 웹케시 창업 시점부터 모든 상품 개발을 주도적으로 이끈 개발자 출신이다. 상품 전문가이자 내부 관리형 리더십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 대표 내정자는 “상장 회사로서 체계적인 경영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연구개발(R&D) 조직 역량을 강화해 회사의 영속성과 성장성 담보에 전념할 것”이라며 “B2B 금융 핀테크 선두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시장 확대, 신상품 개발, 기존 상품 경쟁력 강화 등을 통해 매출 증대와 영업이익 확대를 꾸준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업 고객이 원하는 뱅킹 플랫폼 솔루션을 `맞춤형`으로 제공하겠다는 전략이다.


윤완수 현 웹케시 대표는 웹케시 부회장으로 승진한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도 겸직한다.


지난해 1월 코스닥에 상장한 웹케시는 인하우스뱅크(공공기관·초대기업용), 브랜치(중견·대기업용), 경리나라(소기업용) 등의 금융 솔류션을 보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