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흐림동두천 19.5℃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1.7℃
  • 대구 22.2℃
  • 울산 22.1℃
  • 흐림광주 21.4℃
  • 부산 22.9℃
  • 흐림고창 21.0℃
  • 제주 23.3℃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0℃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0.3℃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캠코, 공공개발 건물 임대료 감면 연장

 

[FETV=박신진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공공개발 건물 임대료 인하’ 제도를 올해 12월 말까지 연장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제도 연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회복을 위한 정부 정책의 일환이다. 캠코가 관리중인 공공개발 건물의 임대료 감면 연장을 통해 소상공인·중소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캠코는 지난해 3월부터 공공개발 건물 입주 소상공인·중소기업의 임대료를 최대 50%(2000만원)까지 감면해 지난 6월말 기준 107건, 약 26억원을 지원했다. 또 캠코는 한국전력공사 ’전기요금 감면’ 제도, 서울시 ’수도요금 감면’ 정책 등을 활용해 공공개발 건물 입주사 중 재난지원금 수령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전기·수도요금을 최대 50%까지 감면하고 있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이번 임대료 감면 연장이 소상공인의 경영부담 완화와 피해 회복기반 마련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중소기업들이 코로나19의 어려움을 딛고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