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맑음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19.5℃
  • 맑음서울 27.0℃
  • 맑음대전 25.3℃
  • 맑음대구 20.2℃
  • 구름조금울산 17.5℃
  • 맑음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18.8℃
  • 구름조금고창 27.5℃
  • 흐림제주 18.9℃
  • 맑음강화 23.6℃
  • 맑음보은 23.2℃
  • 맑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재계


LS·대림도 총수 얼굴 바뀔까...30일 대기업집단 동일인 지정

 

[FETV=권지현 기자] 공정거래위원회가 이달 30일 자산총액 5조원 이상 대기업집단과 그룹을 대표하는 동일인(총수)을 지정해 발표한다. 이에 올해 총수가 변경되는 현대차와 효성에 이어 LS, 대림그룹도 대표 얼굴을 바꿀지 이목이 모인다.

 

11일 공정거래위원회에 따르면 공정위는 지난 9일 대기업집단 지정자료 접수를 마감한 뒤 각 그룹의 동일인 지정을 두고 막바지 고심을 하고 있다. 약 10개의 대기업집단이 총수를 변경하겠다고 공정위에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업의 얼굴인 '동일인'은 회사 현황, 주주 및 임원 구성, 특수관계인 주식 소유 현황 등 공정위에 내는 자료에 관한 책임을 진다. 공정위는 그룹의 실질적인 '지배자'를 우선순위에 두고 동일인 변경 여부를 경정하는 만큼 금융권은 LS그룹과 대림그룹의 총수 변경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LS그룹의 현 총수는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이지만 그룹 '얼굴'은 사촌이자 LS의 최대 주주인 구자열 회장이 맡고 있다. 대림그룹도 동일인은 이준용 명예회장이나 대림(옛 대림코퍼레이션) 지분 52.3%는 아들인 이해욱 회장이 갖고 있다.

 

한편 공정위는 오는 30일 자산총액 기준 대기업집단 순위도 함께 발표한다. 현재 재계 순위는 삼성, 현대차, SK, LG이지만 반도체 분야 인수합병(M&A)으로 현대차와 SK 순위 변경 여부도 금융권의 관심사다. 지난해 기준 현대차 자산총액은 234조7000억원, SK는 225조5000억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