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목)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7.8℃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20.8℃
  • 구름조금울산 13.8℃
  • 맑음광주 17.5℃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13.9℃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7.5℃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6.9℃
  • 구름조금경주시 16.3℃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미래에셋대우, 배당 확대·자사주 소각...'주주 가치 제고' 나서

 

[FETV=이가람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주주환원성향을 34.12%로 결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이사회는 1300억원 규모의 배당금 확보와 1000만주의 자기주식 소각을 의결했다. 자사주 소각은 다음 달 진행된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830억원, 보통주 총 발행주식수의 1.5%에 해당한다.

 

이번 결정은 주가 부양에 방점을 둔 주주 환원 정책이다. 미래에셋대우는 지난해 네 차례에 걸쳐 약 3727억원의 자사주를 취득한데 이어 지난달에도 추가로 1000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했다. 자사주는 사들이기만 한다고 주가가 안정되는 것이 아니다. 확실한 효과를 내려면 소각으로 유통 주식수를 줄여 주식 가치 자체를 높여야 한다. 이에 따라 미래에셋대우는 지난해 6월에도 1300만주(약 680억원)의 자사주를 소각한 바 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이번 배당과 자사주 소각은 주주친화정책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주주 권익 보호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