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19.6℃
  • -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4.9℃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20.0℃
  • 흐림광주 23.3℃
  • 구름많음부산 20.5℃
  • -고창 23.3℃
  • 흐림제주 23.8℃
  • -강화 21.8℃
  • -보은 22.5℃
  • -금산 22.7℃
  • -강진군 22.6℃
  • -경주시 20.1℃
  • -거제 20.4℃
기상청 제공


'K금융' 확장 위해 두 공룡그룹 '맞손'...신한-하나, 글로벌사업 업무협약

 

[FETV=유길연 기자]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과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기 위해 국내 대형 금융그룹 최초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금융과 하나금융은 25일 서울 중구에 소재한 롯데호텔에서 양 그룹 간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글로벌 사업에 있어 업무제휴를 추진한다.

 

이번 두 금융그룹 간 이뤄진 업무협약은 그간 해외 금융시장에서 국내 그룹들 간의 경쟁 과다로 인해 시장 확대에 한계에 이르렀다는 문제의식에서 비롯된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금융그룹들은 해외시장에서 특정 지역에의 진출 쏠림 현상을 겪어왔다. 이에 두 그룹은 상호 보완, 협력하는 관계 형성을 통한 질적 성장과 혁신이 필요하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 한 것으로 전해진다. 

 

두 금융그룹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글로벌 금융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글로벌 경쟁력을 키워나갈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양 그룹은 ▲ 글로벌 사업 전반의 공동 영업기회 발굴 및 추진 ▲ 각국 규제와 이슈 사항에 대한 공동 대응 ▲ 공동 신규 해외시장 진출, 해외 공동 투자, 해외 네트워크 조성 ▲ 기타 다양한 형태의 글로벌 부문에서의 교류와 협력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조 회장은 “이번 협약은 신한과 하나가 선의의 경쟁관계를 극복하고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것을 넘어 새로운 금융 페러다임을 제시한 것”이라며, “양 그룹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불확실한 글로벌 시장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도 “이번 협약은 기존 양 그룹간 단순한 선의의 경쟁관계를 극복하고 글로벌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새로운 금융 패러다임이 될 것”이라며 “금번 협약을 통해 양 그룹이 세계적인 금융기관들과 당당히 경쟁할 수 있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