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1.3℃
  • 구름많음강릉 15.7℃
  • 구름많음서울 13.8℃
  • 대전 17.0℃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17.2℃
  • 흐림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6.5℃
  • 구름많음제주 18.5℃
  • 맑음강화 13.1℃
  • 구름많음보은 16.1℃
  • 구름많음금산 16.3℃
  • 흐림강진군 17.2℃
  • 구름많음경주시 16.6℃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항공·물류

대한항공, '카고 도어' 개발 및 공급 계약

 

[FETV=김현호 기자] 대한항공이 최근 에어버스의 자회사인 ‘에어버스 헬리콥터스’와 A350 항공기 카고 도어(Cargo Door) 후속 물량 공급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대한항공은 2011년, 총 800대에 달하는 A350 항공기 카고 도어에 대한 개발 및 공급 계약을 체결했으며 2012년 A350 항공기 카고 도어를 성공적으로 개발해 현재까지 500여대 분량의 카고 도어를 납품했다. 이번 계약 체결에 따라 기존 계약 800대 분량을 납품한 이후, 추가로 400대의 A350 항공기 카고 도어를 납품할 수 있게 됐다.

 

대한항공이 설계 및 개발한 A350 항공기 카고 도어는 전방(Forward) 카고 도어, 후방(After) 카고 도어, 벌크(Bulk) 카고 도어 등 모두 3개의 도어로 구성되어 있다. 카고 도어는 운항 중 안정성과 직결되는 동체 부분의 주요 복합재 구조물로 고도의 정밀성 및 도어 개폐를 위한 구동 장치 설계 등 첨단 기술력이 필요하다.

 

특히 이번 계약으로 에어버스 및 에어버스 헬리콥터스와 3D 프린팅(Printing) 부품을 공동으로 개발하게 돼 이를 토대로 항공기 부품 제작 기술력을 한 단계 성장시킬 수 있는 기회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한편, 대한항공은 향후 에어버스와의 파트너쉽을 강화함으로써 추가적인 사업을 창출하는 한편, 금속 및 복합재 부품 선진 제작 기술의 경쟁력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