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30.0℃
  • 서울 26.2℃
  • 흐림대전 29.2℃
  • 흐림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0℃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9.2℃
  • 흐림제주 33.1℃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유통


신영자, 롯데쇼핑 주식 140억원 규모 매각

상속세 납부 가능성

[FETV=박지수 기자] 롯데그룹 창업주인 고(故) 신격호 명예회장 장녀 신영자씨가 최근 한 달 사이 롯데쇼핑 주식 140억원 어치를를 매각했다.

 

19일 롯데쇼핑은 신영자 전 롯데재단 이사장이 지난달 14일(변동일 기준)부터 최근까지 총 25차례에 걸쳐 주식을 사고팔며 21만10주를 매각했다고 공시했다. 세금 및 수수료 포함 대략 140억원 규모다. 신 전 이사장이 보유한 롯데쇼핑 주식은 29만7653주(1.05%)에서 8만7643주(0.31%)로 줄었다.

 

이와 관련해 롯데재단 측은 “상속세 납부를 위해 주식을 매도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2020년 1월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 후 상속인인 신영자 전 롯데장학재단 이사장과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유미 전 호텔롯데 고문 가운데 신동빈 회장이 회사별 상속 지분 41.7%, 신영자 전 이사장이 33.3%를 받았다.

 

신씨가 보유한 롯데쇼핑 지분은 0.74%에서 상속 이후 1.05%로 증가했다가 이번 매각으로 0.31%로 낮아졌다. 신씨는 본래 롯데장학재단과 롯데삼동복지재단, 롯데복지재단 이사장을 모두 담당하다가 2018년 재판을 받으면서 사임했다.

 

현재 그의 딸 장혜선 씨가 롯데장학재단·롯데삼동복지재단을 이사장으로 이끌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