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맑음동두천 25.4℃
  • 맑음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25.3℃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9.8℃
  • 구름많음울산 23.6℃
  • 구름많음광주 27.8℃
  • 흐림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21.6℃
  • 구름조금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7.3℃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많음경주시 29.1℃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유통


G마켓 “‘빅스마일데이’ 일주일간 객단가 15% 증가”

[FETV=박지수 기자] G마켓과 옥션이 지난 7일부터 진행하고 있는 연중 최대 쇼핑축제 ‘빅스마일데이’ 판매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일주일 간(5월7~13일) 고객 1인당 평균 구매객단가가 평시(1~4월 동요일) 대비 1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5월 동요일과 비교해도 10% 높고, 특히 가정의달을 앞두고 선물 소비가 급증했던 4월보다 18% 높은 수준이다.

 

이에 대해 G마켓은 빅스마일데이의 다양한 할인혜택을 활용해 상대적으로 가격대가 높은 가전, 가구 등을 과감하게 구매하고, 제휴 할인율이 큰 브랜드 제품을 많이 찾기 때문이라고 짚었다.

 

객단가가 가장 많이 오른 품목은 ‘생활/미용가전’으로, 평시 대비 37% 증가했다. 다이슨 등으로 대표되는 프리미엄제품이 인기를 끌면서 ‘드라이기/고데기’ 객단가가 2배 가까이(78%) 증가했고, 100만원이 넘는 로보락, 에코백스 제품이 불티나게 팔리면서 ‘로봇청소기’ 객단가도 42% 증가했다.  ‘음향기기’ 객단가도 30% 증가했다. 스피커(173%), 헤드폰(207%)의 객단가가 급증한 탓이다.

 

아이용품도 비교적 높은 가격대의 브랜드제품이 인기다. ‘출산/육아용품’ 객단가가 평시 대비 전체 20% 증가한 가운데, 세부품목으로 유아식탁의자(104%), 카시트(96%) 등 10~20만원대 프리미엄제품이 인기를 끌었다. 이 외, 10만원대를 훌쩍 넘는 ‘헬렌카민스키’ 모자가 7일만에 8억8000만원어치 팔리면서 ‘브랜드잡화’ 객단가도 16% 증가했다. ‘브랜드모자’ 객단가는 평시 대비 3배(204%) 뛰었다. 갑자기 더워진 날씨에 삼성, LG 등 에어컨 소비가 늘면서 ‘계절가전’ 객단가 역시 18% 올랐다.

 

연령대 중에는 20대 소비가 가장 크게 늘었다. 20대 고객 1인당 평균 구매객단가는 평시 대비 17% 증가했다. 20대 구매품목 중 ‘노트북/데스크탑’ 객단가가 72% 증가해 가장 높았다. 그 뒤로 ‘건강/의료용품’(69%), ‘등산/아웃도어’(57%) 객단가가 크게 올랐다. 어버이날을 맞아 선물용으로 고가 안마용품, 등산복 등을 구입한 것으로 풀이된다. 20대는 이 외에도 ‘게임’(객단가 53%↑), ‘저장장치’(객단가 49%↑), ‘음향기기’(객단가 49%↑) 등에 지갑을 활짝 열었다. 다른 연령대는 50대(11%), 30대(10%), 60대 이상(9%), 40대(7%) 순으로 객단가가 올랐다.

 

G마켓 관계자는 “불황에 초저가 상품 위주로 찾으며 허리띠를 졸라매던 고객들이 빅스마일데이와 같이 대형 할인행사를 기회로 평소 사고 싶었던 브랜드제품을 적극 구매하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