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맑음동두천 25.4℃
  • 구름조금강릉 28.5℃
  • 구름조금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30.1℃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28.4℃
  • 흐림부산 21.1℃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2.6℃
  • 구름조금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26.6℃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9.0℃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삼성화재, 싱가포르 삼성리 1600억 증자…글로벌 공략 강화

 

[FETV=장기영 기자] 삼성화재가 싱가포르 재보험법인 삼성리에 1600억원을 추가로 투입하는 등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삼성화재 경영지원실장(CFO) 김준하 부사장은 14일 ‘2024년 1분기 경영실적 설명회’에서 “삼성리에 대해 1600억원 규모의 증자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삼성리는 삼성화재가 지난 2011년 지분 100%를 출자해 설립한 싱가포르 재보험법인이다.

 

삼성리의 지난해 영업수익은 1525억원으로 전년 1337억원에 비해 188억원(14.1%) 증가했다. 그러나 당기순이익은 235억원에서 192억원으로 43억원(18.3%) 감소했다.

 

삼성화재는 영국 캐노피우스(Canopius)에 대한 추가 지분투자를 통해 북미시장 공략도 강화할 방침이다.

 

김 부사장은 “캐노피우스 측으로부터 지분을 추가로 확대해 달라는 요청이 있어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화재는 앞선 2019~2020년 캐노피우스에 대한 지분투자를 단행한 이후 북미지역을 중심으로 일반보험 매출을 확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