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유통


검찰, ‘소환 불응’ 허영인 SPC 회장 체포

[FETV=박지수 기자]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노조 탈퇴 강요’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2일 허영인 SPC그룹 회장을 체포했다. 허 회장은 파리바게뜨 제빵 기사들에게 민조노총 탈퇴를 지시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수사를 받고 있다.

 

이날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제3부(부장검사 임삼빈)는 허 회장에 대해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위반 혐의로 법원에서 체포영장을 발부 받아 집행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허 회장에게 전날 출석하라고 했으나 건강 악화를 이유로 응하지 않았다. SPC 관계자는 “허 회장은 건강이 안 좋아 입원 중이고, 의료진의 소견서를 검찰에 제출했다”며 “의료진은 절대 안정이 필요하다는 입장이지만, 허 회장은 최대한 검찰에 출석해 성실히 조사를 받을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허 회장은 지난달 검찰로부터 세 차례 출석을 요구받았으나 업무 일정 등을 이유로 응하지 않았다. 같은달 25일 검찰청에 출석했지만, 가슴 통증을 호소해 조사는 1시간 만에 종료됐다.

 

검찰은 불출석 사유를 검토한 뒤 강제 구인에 나섰다. 형사소송법에 따르면 검찰은 체포 후 48시간 안에 구속영장을 청구하지 않으면 체포한 피의자를 석방해야 한다. 허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기한은 4일 오전까지다.

 

한편 검찰은 SPC그룹이 2019년 7월부터 2022년 8월까지 자회사 PB파트너즈의 민주노총 소속 조합원들에게 탈퇴를 종용하고 따르지 않으면 승진 인사에서 불이익을 준 것으로 보고 있다. PB파트너즈는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양성 등을 담당한다. 검찰은 SPC가 사측에 친화적인 한국노총의 조합원 확보를 지원하고, 한국노총 노조위원장에게 사측 입장에 부합하는 인터뷰를 하거나 성명을 발표하게 한 것으로도 의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