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6.7℃
  • 구름조금강릉 28.0℃
  • 구름많음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25.9℃
  • 구름많음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5.6℃
  • 맑음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5.4℃
  • 구름조금고창 26.0℃
  • 흐림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25.8℃
  • 구름조금보은 22.6℃
  • 구름조금금산 24.0℃
  • 흐림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7.2℃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재계


삼성생명공익재단, ‘2023 삼성행복대상’ 시상식 개최

 

[FETV=김창수 기자] 삼성생명공익재단은 20일 한남동 삼성아동교육문화센터 강당에서 ‘2023 삼성행복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 수상자는 ▲여성선도상 조한혜정(75) 연세대 문화인류학과 명예교수 ▲여성창조상 묵인희(60) 서울대 의과대학 교수 ▲가족화목상 박영주(54) 세종예술고 음악 교사 ▲청소년상 김선애(15, 정원여중 3), 최별(17, 인천비즈니스고 3), 옥효정(18, 신명고 3), 리안 티안 눈(20, 경희대 1), 백혜경(21, 배재대 3) 학생 등 총 8명이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상금 각 5000만원(청소년상 각 500만원)이 수여됐다.

 

이날 시상식에는 수상자 가족,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 삼성행복대상위원회 위원, 삼성행복대상 심사·추천위원, 역대수상자 등이 참석했다.

 

시상식은 서정돈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의 인사말, 노정혜 심사위원장의 심사보고, 부문별 시상과 수상소감 발표, 이기순 여성가족부 차관의 축사, 민요자매의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서정돈 이사장은“다른 사람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이타적인 사람만이 진정한 행복을 누릴 수 있다. 오늘 영예로운 상을 수상하신 분들은 자신보다 가족과 사회의 행복을 먼저 생각하고 실천하신 분들이다”라며 수상자를 축하했다.

 

노정혜 심사위원장이 심사위원을 대표해 심사경과를 발표한 후 정영애 삼성행복대상위원회 위원장이 부문별 수상자들을 시상했다.

 

한편 삼성생명공익재단은 2013년 비추미여성대상과 삼성효행상을 통합, 계승한 삼성행복대상을 새롭게 제정해 운영하고 있다.

 

삼성행복대상은 여성의 사회적 역할 증진과 전문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룩한 사람, 시대에 맞는 가족문화를 만들어 가며 사랑을 실천한 사람들을 찾아 널리 알리고 격려함으로써 더불어 사는 행복한 사회를 구현해 나가고자 하는데 의의가 있다.

 

올해 11회 시상까지 총 88명(개인 85명, 단체 3곳) 수상자들에게 약 20억원의 상금을 수여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