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맑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29.2℃
  • 맑음서울 26.0℃
  • 구름많음대전 25.1℃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4.8℃
  • 흐림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4.7℃
  • 제주 21.9℃
  • 맑음강화 23.9℃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3.0℃
  • 흐림강진군 22.8℃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화학·에너지


롯데케미칼, 100여개 파트너사 화학물질 규제대응 강화 세미나

약 100여개 파트너사 대상 국내/외 화학물질 규제 정보 세미나
2022년 하반기 첫 실시 후 올해부터 연 2회로 확대 계획
글로벌 공급망 불안 및 강화에 따라 ESG 관점 제품 책임주의 실행 차원 첫 실시
미국 및 유럽 등 선진국 관련 법안 변화에 따른 최신 정보 수시 제공

 

[FETV=박제성 기자] 롯데케미칼이 2022년에 이어 올해도 중소 파트너사의 글로벌 화학물질 규제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세미나를 24일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실시했다고 밝혔다.

 

올해부터는 연 2회로 세미나를 확대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에는 약 100여개 업체가 참여해 국내의 화평법(화학물질의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 화학제품안전법(생활화학제품 및 살생물제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등에 대한 최신 정보 교류를 가졌다.

 

전문 인력 부재, 비용 등의 문제로 미국, 유럽 등 글로벌 국가들의 화학물질 규제현황 파악에 대한 어려움을 인지하고 해외 관련 법안 변화 트렌드를 공유하는 한편 글로벌 공급망 불안 및 강화에 따른 ESG 관점에서의 제품 책임주의 실행에 대한 세션도 처음으로 실시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GS상사’ 오동진 대표는 “최신 화학물질 규제동향, 세부내용 및 이행해야 하는 업무에 대해 이해하고 공급망에서 파트너사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것을 인지할 수 있었다”고 참석 소감을 밝혔다.

 

세미나를 주최한 롯데케미칼 ESG경영부문장 박인철 상무는 “최신 글로벌 규제에 따라가지 못하는 기업은 새로운 기술, 제품의 개발에 뒤쳐질 수 밖에 없다”며, “롯데케미칼은 파트너사의 경쟁력 향상과 ESG 경영 강화를 위해 최신 동향 파악과 함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