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메리츠증권 슈퍼365 계좌 "매일 복리 이자로 점심값 해결"

 

[FETV=심준보 기자] 메리츠증권이 투자 대기자금에 매일 복리 이자 수익을 제공하고, 업계 최저수준 수수료 혜택을 더한 ‘슈퍼(super) 365 계좌’를 출시해 운영 중이다.

 

‘슈퍼365 계좌’는 투자를 하지 않아도 보유한 현금에 일복리 이자수익을 제공하는 환매조건부채권(RP)인 ‘RP 자동투자 서비스’를 비롯해 국내∙해외주식, 펀드, 채권 등 다양한 금융투자상품을 업계 최저수준의 수수료로 거래할 수 있는 종합 투자계좌다.

 

‘RP 자동투자 서비스’는 업계 최초로 ‘슈퍼365 계좌’ 내 보유현금을 매 영업일 기준 하루에 한번 지정된 시각에 자동으로 투자하고 다음날 자동 매도해 일복리 투자를 가능하게 하는 서비스다. 이자를 받기 위해 매번 별도의 어음관리계좌(CMA계좌)로 현금을 이체하거나 수시 RP상품을 매매해야 하는 단점을 획기적으로 개선했으며, 원화와 미국 달러 모두 금액 한도 없이 이용 가능하다. 요즘과 같은 금리인상 시기일수록 이자에 이자를 더하는 복리상품은 빼놓을 수 없는 효과적인 재테크 수단이다.

 

특히 최근 증시불황과 고금리로 인해 투자 결정에 어려움을 느끼는 고객들이 적절한 투자를 선택하기까지 계좌 내 대기자금에 국내 3.15%, 해외 4.0%의 이자가 매일 따박따박 입금된다. 예를 들어 원화 기준 예수금이 3000만원일 경우 매 영업일 받는 금액이 세전 평균 약 3600원을, 예수금이 1억원일 경우에는 매 영업일 세전 평균 약 1만2000원이 이자로 제공된다. 직장인 한 끼 점심값을 해결할 수 있는 금액이다.

 

대기자금은 정기예금과 달리 언제든 여윳돈과 투자자금으로 활용이 가능하며, 예치금액과 가입시기에 차별 없이 모든 고객들에게 업계 최저수준 수수료와 일복리 이자를 제공한다.

 

거래 수수료도 업계 최저 수준으로 책정됐다. 가입요건을 없애고 복잡한 혜택을 하나의 계좌로 통합해 가입시점과 상관없이 모든 고객들이 업계 최저 수준의 수수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수수료는 국내 주식 0.009%, 해외 주식 0.07%  채권 0.015%이며 국가별로 미국 90%, 중국·홍콩·일본 80% 환전 수수료 할인이 적용된다.

 

이 밖에도 대차중개 서비스를 통해 국내주식을 대여해 추가 수익 창출도 가능하다. ‘슈퍼365 계좌’는 일반 주식계좌와 동일하게 해외주식 통합증거금과 소수점 거래 신청이 가능하며, 신용공여 거래로 국내 또는 해외 주식의 레버리지 투자도 할 수 있다.

 

‘슈퍼365 계좌’는 온라인 전용으로 메리츠증권 앱에서 비대면 계좌개설로 간편하게 가입이 가능하다. 

 

메리츠증권 관계자는 “슈퍼365 계좌 하나로 고객들이 다양한 혜택을 동시에 누리며 오롯이 투자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질 것”이라며 “향후 고객에게 가치 있는 투자 수단을 제공하기 위해 시장에 없는 차별화 된 서비스와 혜택을 확대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