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6.08 (목)

  • 구름많음동두천 17.2℃
  • 흐림강릉 25.6℃
  • 박무서울 18.4℃
  • 박무대전 18.5℃
  • 흐림대구 20.8℃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18.2℃
  • 흐림부산 18.6℃
  • 흐림고창 18.0℃
  • 흐림제주 19.4℃
  • 구름많음강화 17.3℃
  • 구름많음보은 17.4℃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의료·제약


SK플라즈마, 혈액제 인니 공장건설 "인니정부 전폭지원"

인니 보건부, SK플라즈마 혈액제 공장 건설-운영 전폭 지원 약속
인니 혈액제 공장 5월 착공 예정…완공 시 인니 제약 자급화 기여

 

[FETV=박제성 기자] 한국 보건복지부와 인도네시아 보건부가 혈액제제 공장 건설 허가를 받은 SK플라즈마를 위해 전폭적 지원을 약속했다. 혈액제제는 혈액을 원료로 한 의약품으로 혈액 내 성분을 분획, 정제해 알부민, 면역글로불린 등 의약품의 형태로 제조한다.

 

SK플라즈마는 한국-인도네시아 수교 50주년을 기념해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과 사디칸 인도네시아 보건부 장관이 참석한 행사에서 김승주 SK플라즈마 대표가 인도네시아 혈액제 공장 건설 및 운영을 위한 공동 선언서를 발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서울 장충동에 위치한 엠베서더 풀만 호텔에서 열린 행사에서는 조규홍 장관과 부디 장관, 루훗 판자이탄 인도네시아 해양투자조정장관이 양국의 보건 의료 협력 성과에 대해 논의하는 면담 자리를 가졌다.

 

조규홍 장관과 부디 장관이 배석한 자리에서 김승주 SK플라즈마 대표와 인도네시아 제약사 대웅인피온 안드리안또 데르나트라 이사가 공동 선언서를 발표했다. SK플라즈마의 인도네시아 혈액제제 공장 건설 및 운영과 관련해 전폭적인 지원 및 협력을 약속받았다.

 

이 자리에서 사디칸 보건부 장관은 “인니 정부는 국가적 차원에서 복원력 있는 의료 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오늘 자리는 양국 정부와 민간기업 3자가 꾸준히 노력한 결실이다. 앞으로도 꾸준한 소통을 통해 양국 모두가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 8일 인도네시아 보건부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근에 SK플라즈마 혈액제제 공장 건설을 최종 승인한 바 있다. SK플라즈마는 오는 5월 착공해 2025년 중순 완공을 목표로 연간 100만 리터의 혈장 원료를 처리할 수 있는 혈액제제 공장 건설에 들어갈 예정이다.

 

인도네시아 혈액제제 공장이 완공되면 SK플라즈마는 현지 공장을 운영한다. 혈액제제 제조·설비 기술과 노하우를 전수한다. 인도네시아는 제약 분야 자급화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수출은 한-인니 양국이 보건의료 분야에서 꾸준히 협력해온 기반 위에 SK플라즈마의 기술력이 더해져 이룰 수 있었던 성과다.

 

특히 우리 정부와 민간 기업이 바이오 산업 분야에서 협력을 통해 위탁생산, 기술수출, EPC, 현지 운영까지, 외국 정부의 포괄적 사업권 낙찰을 거둔 첫 사례로 평가된다. 보건의료 분야 수출의 귀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승주 SK플라즈마 대표는 “양국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에 인도네시아 혈액제제 공장 건설 및 운영을 성공적으로 해 내겠다”며 “앞으로도 혈장처리 기술을 자체적으로 갖추지 못한 나라들에 기술을 수출해 글로벌 보건의료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