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4.1℃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4.8℃
  • 구름조금대전 -1.2℃
  • 구름많음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1.4℃
  • 흐림광주 0.9℃
  • 구름많음부산 3.4℃
  • 흐림고창 -0.7℃
  • 흐림제주 5.9℃
  • 맑음강화 -4.7℃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7℃
  • 흐림강진군 1.6℃
  • 구름많음경주시 0.3℃
  • 구름많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책임경영' 깃발든 신동빈 회장, 롯데건설에 사재 투입

[FETV=김진태 기자] 자금난을 겪고 있는 롯데건설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사재를 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의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책임경영의 의지를 보였다는 해석이 가능한 대목이다.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 19일 롯데건설이 실시한 유상증자에서 신 회장이 롯데건설 보통주 9772주를 11억7254만2000원에 취득했다. 롯데건설의 자금난이 지속되며 시장의 불안이 커지자 이를 불식시키기 위해 팔을 걷어붙인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에 유상증자에 참여하면서 신 회장이 보유한 롯데건설 주식은 18만8660주에서 19만8432주로 늘었다.  지분율은 0.59%로 동일하다.

 

유상증자에는 롯데케미칼과 호텔롯데, 롯데홀딩스 등 계열사도 동참했다. 롯데케미칼은 롯데건설 보통주 72만9874주를 875억7758만1000원에 사들였고 호텔롯데과 롯데홀딩스도 각각 롯데건설 보통주 71만7859주(861억3590만1000원), 2만7894주(33억4700만1000원)를 취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