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22.1℃
  • 구름조금강릉 24.3℃
  • 구름조금서울 22.8℃
  • 맑음대전 22.8℃
  • 구름조금대구 22.6℃
  • 흐림울산 21.8℃
  • 맑음광주 23.9℃
  • 흐림부산 22.5℃
  • 맑음고창 23.4℃
  • 맑음제주 25.8℃
  • 구름조금강화 22.2℃
  • 맑음보은 21.1℃
  • 구름조금금산 20.5℃
  • 맑음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송치형 두나무 회장 “블록체인 세대 등장할 것”

 

[FETV=박신진 기자] 송치형 두나무 회장은 크립토 윈터가 지나면 SNS, 메신저보다 월렛이 더 익숙하고, 토큰을 통해 본인의 정체성을 관리하는 것이 일상인 ‘블록체인 세대’를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날 UDC 2022 오프닝 스테이지에서 기조연설자로 나선 송 회장은 "UDC를 처음 시작했던 2018년 9월에도 우리는 이와 비슷한 고민을 했었지만 그때부터 이미 탈중앙화금융(DeFi), 대체불가능토큰(NFT) 등 주요 탈중앙화 앱(Dapp) 초기 개념들이 생겨났다"며 "다양한 투자자와 프로젝트 팀을 통해 발전해 나갔으며 결국 3년여간의 긴 침체기를 넘어선 원동력은 각각의 분야에서 실제로 작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다시 찾아온 겨울을 넘어서기 위해 우리가 넘어야 하는 산 역시 블록체인 상품·서비스를 통한 검증이라고 봤다. 블록체인 서비스 환경은 2018년에 비해 비교할 수 없이 좋아졌으며 사용성 및 접근성 역시 많이 개선되고 있다. 토큰의 개념이 NFT로 확장됨에 따라 초기 금융 및 핀테크 기업 중심으로 이뤄진 블록체인 프로젝트 참여가 브랜드, 커머스, 콘텐츠 등의 다양한 분야로 확대되고 있는 점도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송 회장은 "디지털자산 거래소인 업비트는 컴플라이언스와 투자자 보호에 초점을 두고 있다"며 "우선 올 한해동안 트래블룰 대응을 위해 Verify VASP 서비스를 적용하고 현재 국내 21개, 해외 12개 거래소 및 주요 월렛과의 연동을 통해 안전한 입출금 네트워크를 구성했다"고 전했다. 

 

업비티는 컴플라이언스 조직을 강화해 전년 동기 대비 3배 수준으로 확대해가고 있다. 하이브(HYBE)와 합작해 설립하고자 했던 Levvels도 다양한 Web3 사업을 준비 중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