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3℃
  • 흐림강릉 24.5℃
  • 서울 24.7℃
  • 대전 25.3℃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8.2℃
  • 흐림광주 27.8℃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9.9℃
  • 흐림강화 22.6℃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6℃
  • 흐림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산업


HLB, "중공업도 출사표" 자회사 바다중공업, ‘특수선 기자재 기술’ MOU

극한 환경에도 견딜 내구성 높은 특수선 기자재 개발 추진
해양 크레인 · 구명정진수장치전문기업, 2021년 ‘세계일류상품 생산기업’에 선정되기도

 

[FETV=박제성 기자] 에이치엘비 자회사 바다중공업이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과 특수선 기자재 기술개발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5일 바다중공업과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은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미음본부에서 특수선 기자재 기술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특수선 기자재 연구 및 시험 인증, 정보 제공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바다중공업은 1992년 설립된 국내 조선 기자재 제조 전문 기업이다. 구명정 진수 장치인 다빗(DAVIT)을 주력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해양 크레인, 특수선 기자재 및 플랜트, 릴리즈 후크 설비를 생산하고 있다.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지난 5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1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데 이어 최근 11월에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세계일류상품 생산기업’에도 선정되며 우수한 제조 기술력과 글로벌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바다중공업은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과의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의 특수선 기자재 개발력을 글로벌 스탠다드 수준으로 끌어 올릴 계획이다.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은 2001년 12월 설립 이후 국내 모든 선박의 기자재 성능 검증과 연구 개발을 주도하는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연구기관이다.

 

선급 지정기관으로 영하 62도 극저온 결빙 장비 등 다양한 설비를 보유하고 있어 각종 기자재 테스트와 제품 수출을 지원하고 있다.

 

진양호 바다중공업 대표는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과의 협력으로 극저온, 진동, 충격 등 극한의 환경에도 견딜 수 있는 특수선 기자재를 개발해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국내 해양기술 발전에도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