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8.5℃
  • 구름조금대구 8.8℃
  • 구름조금울산 10.1℃
  • 구름많음광주 8.0℃
  • 구름많음부산 12.6℃
  • 흐림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14.0℃
  • 맑음강화 3.6℃
  • 구름조금보은 6.1℃
  • 구름많음금산 7.3℃
  • 흐림강진군 9.5℃
  • 맑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0℃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현대건설, 美 기업과 손잡고 소형 모듈 원자로 개발 나선다

[FETV=김진태 기자] 현대건설은 지난 22일 미국 홀텍 인터내셔널과 '소형 모듈 원자로 개발 및 사업 동반 진출'을 위한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계약을 통해 ▲상업화 모델 공동 개발 ▲마케팅 및 입찰 공동 참여 ▲사업 공동 추진 등에 합의했다.

 

현대건설은 이번 계약을 발판 삼아 소형모듈원전(SMR)의 선두주자로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현재 상계 설계 및 북미 인허가 승인 절차 진행 중인 홀텍의 'SMR-160' 모델은 160㎿급 경수로형 소형 모듈 원자로다.

 

이 모델은 사막과 극지 등 지역과 환경적 제한 없이 배치가 가능한 범용 원자로다. 안전성을 검증했으며, 작은 부지에 설치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캐나다 원자력위원회의 원자로 설계 예비 인허가 1단계를 통과했으며, 미국은 인허가가 진행 중이다.

 

윤영준 현대건설 사장은 "이번 계약 체결로 과거 수주·시공 중심 사업 업역에서 벗어나 미래 신기술 개발, 글로벌 영업, 구매, 시공 등 건설 전 단계 솔루션 파트너로의 전환을 위한 초석을 마련했다"며 "향후에도 건설 자동화, 스마트시티 등 신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여 투자개발과 운영까지 건설 전 영역을 아우르는 '토탈 솔루션 크리에이터'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크리스 싱 홀텍 최고경영자(CEO)는 "글로벌 EPC 선두 주자인 현대건설과 공동 개발 및 공동배치 계약을 통해 성공적 사업 진행은 물론 세계 기후변화에도 기여하는 시기가 앞당겨 질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