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6.5℃
  • 흐림강릉 8.5℃
  • 흐림서울 7.9℃
  • 대전 7.8℃
  • 대구 7.3℃
  • 울산 9.4℃
  • 광주 5.0℃
  • 흐림부산 10.6℃
  • 흐림고창 3.5℃
  • 흐림제주 11.9℃
  • 흐림강화 6.3℃
  • 흐림보은 7.6℃
  • 흐림금산 7.2℃
  • 흐림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8.1℃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5대 금융지주 회장, 내일 여당과 'K뉴딜' 후속방안 모색

 

[FETV=유길연 기자] 5대 금융그룹 회장들이 여당 관계자들과 만나 정부가 추진하는 ‘K(한국판) 뉴딜’ 사업의 후속 방안을 두고 머리를 맞댄다.

 

21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권 최고경영자(CEO)들과 여당 인사들이 22일 오전 10시 서울 명동 은행연합회관에서 'K뉴딜 지원 방안'을 주제로 비공개회의를 갖는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윤종규 KB금융 회장,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손병환 NH농협금융 회장 등을 비롯해 김광수 은행연합회장, 김진표 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 등이 참석할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해 9월 5대 금융그룹 회장과 금융권 협회장들은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제1차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에 참석한 바 있다. 당시 회의에서는 정책형 뉴딜펀드, 인프라펀드, 민간 뉴딜펀드 등 K뉴딜' 추진에 필요한 펀드 조성 방안과 금융권의 자금 공급 계획 등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K뉴딜 사업에 민간 금융권이 어떤 형식으로, 어느 정도 규모로 지원할지 논의할 것으로 전망된다. 작년 9월 당시 정부는 민간과 함께 뉴딜 금융 활성화에 170조 원 이상을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