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3℃
  • 구름많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23.7℃
  • 흐림대전 22.7℃
  • 흐림대구 21.7℃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21.6℃
  • 흐림부산 21.8℃
  • 흐림고창 22.1℃
  • 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22.6℃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1.5℃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0.3℃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신한은행 판매 '아름드리 펀드' 전액 손실 위기..."대응 방안 마련할 것"

 

[FETV=유길연 기자] 신한은행이 판매한 사모펀드 ‘아름드리 무역금융 펀드’가 전액 손실 위기에 처했다. 다만 신한은행은 이번 사태가 보험사가 보험금 지급을 거절한 것에서 비롯된 것인 만큼 향후 대응 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이다. 

 

7일 은행권에 따르면 신한은행은 '아름드리 대체투자 전문투자형 사모투자신탁 제7호'와 관련된 보험사로부터 투자금 손실에 대한 보험금 지급 거절 통보를 받았다.   

 

이 상품은 싱가포르 원자재 무역업체 아그리트레이딩 인터내셔널(AIPL)이 판매한 제품에 대한 매출채권을 담보로 설립된 특수목적법인(SPC) 발행채권에 투자하는 구조로 설계됐다. 아름드리자산운용이 운용하는 이 펀드를 신한은행은 지난 5월 240억원 가량 신탁 형태로 판매했다. 

 

신한은행은 판매 당시 투자자들에게 매출채권이 부실화되더라도 원금이 전액 보상된다고 홍보했다. 하지만 원자재 판매사인 AIPL이 파산하면서 구매 회사들은 대금을 지급할 이유가 없다고 버티는 상황이 벌어졌다. 이에 보험사도 AIPL의 사기 및 기망 혐의 등을 이유로 보험금 지급을 거부했다. 

 

신한은행은 이 펀드의 7호 뿐만 아니라 12호도 230억원 판매했다. 오는 12월 만기가 돌아올 예정인 이 펀드도 같은 문제가 발생하면 총 470억원의 원금이 전액 손실이 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현재 펀드와 관련된 현지 보험사가 일방적으로 보험금 지급을 거절하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아직 정확한 상황 판단이 필요한 만큼 시간을 가지고 대응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