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맑음동두천 11.3℃
  • 구름조금강릉 12.4℃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13.5℃
  • 맑음대구 18.9℃
  • 맑음울산 15.9℃
  • 맑음광주 14.3℃
  • 맑음부산 15.0℃
  • 맑음고창 10.6℃
  • 구름조금제주 14.2℃
  • 맑음강화 8.6℃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3.6℃
  • 맑음강진군 13.6℃
  • 맑음경주시 18.3℃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철강·중공업

현대중공업지주, 가삼현 사장 사내이사 선임하고 현대로보틱스 분리

25일 정기 주총 열고 로봇사업부문 물적분할 결정

 

[FETV=김현호 기자] 현대중공업지주가 25일, 대구 호텔아젤리아 대강당에서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가삼현 현대중공업 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신임했다. 현대로보틱스는 5월부터 자회사로 분리하기로 했다.

 

지주는 로봇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해 현대로보틱스를 출범시켜 5년 내 매출 1조원으로 늘리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한국조선해양 대표이사로 선임된 가삼현 사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고 신재용 서울대 교수를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회 의원으로 재선임했다. 이사 보수 한도는 40억으로 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