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 흐림동두천 -5.4℃
  • 구름많음강릉 -0.8℃
  • 서울 -4.6℃
  • 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0.2℃
  • 구름많음울산 3.0℃
  • 광주 -1.2℃
  • 흐림부산 2.3℃
  • 흐림고창 -1.4℃
  • 제주 3.6℃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3.8℃
  • 구름많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0.1℃
  • 구름많음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현대건설, '신종 코로나' 예방 위해 보건용 마스크 지급

 

[FETV=김현호 기자] 현대건설은 10일부터 전 현장 직원 및 협력사 근로자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보건용 마스크(KF94/KF80)를 무상 지급하기로 했다.

 

현대건설이 진행중인 국내 건설현장은 130여개에 달하고 현장에 종사하는 임직원 및 협력사 근로자는 하루에만 2만1000여 명이 넘는다. 이처럼 적지 않은 인원임에도 현대건설은 전 현장 위생 보건관리를 위해 보건용 마스크 및 손세정제 등을 무상 지급키로 결정했다.

 

현대건설은 위생물품 지급 뿐 아니라 근로자를 위한 예방교육도 적극 실시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교육은 한국어 뿐 아니라 영어, 중국어 등 다국어로 전달되는데 주요 내용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기침 예절, 증상 의심시 조치사항 등이다.

 

특히 현대건설은 현장에 출입하는 근로자 및 관계자의 체온을 전수 체크하고 발열 등 이상증상이 없는 자에 한해 허용함으로써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전파를 사전차단 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현대건설은 협력사 근로자의 안전·보건·위생이 곧 회사 경쟁력의 기본이라는 의지를 표명하고, 협력사와 함께 근로자들의 건강과 보건위생을 위해 다각적으로 협조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금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예방과 차단을 최우선 과제로 놓고 있다”며 “각 현장 내 보건위생 관리에 사각지대가 없도록, 전 현장 협력사 및 근로자를 위한 교육 및 물적 자원을 적극 지원함으로써 협력사와의 긴밀한 대응체계를 유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