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 흐림동두천 -6.2℃
  • 흐림강릉 0.0℃
  • 서울 -6.0℃
  • 구름많음대전 -1.6℃
  • 구름많음대구 0.3℃
  • 울산 0.8℃
  • 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2.4℃
  • 흐림고창 -2.0℃
  • 제주 2.7℃
  • 구름많음강화 -5.8℃
  • 흐림보은 -3.8℃
  • 흐림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2.0℃
  • 구름많음경주시 0.6℃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정부, 10월까지 건설현장 고강도 점검 실시

국토부, 고용부가 직접 나서 불시 점검 예정

 

[FETV=김현호 기자] 정부가 10월까지 건설 현장에 대해 고강도 점검을 실시한다고 19일 전했다. 점검 대상은 총 2500여곳이다.

 

정부는 우선 시공능력평가 상위 100위 업체 중 가장 많은 사고가 발생하는 건설사를 선정한다. 이후 이들 건설사의 현장 300여곳에 대해 불시점검을 하겠다고 전했다. 120억 이상의 현장은 국토교통부, 120억 미만인 곳은 고용노동부가 각각 점검한다. 또 하수도, 도로 등 산재사고가 유발될 수 있는 현장에서는 광역·기초 단체의 주관으로 현장 점검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정부는 이와 함께 안전문화 확산 캠페인을 추진한다. 산업 현장과 밀접한 곳에 현수막을 게시하거나 안전수칙 자료 배포 등도 있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