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30.0℃
  • 서울 26.2℃
  • 흐림대전 29.2℃
  • 흐림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0℃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9.2℃
  • 흐림제주 33.1℃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주택산업연구원 "7월 전국아파트분양지수 전월비 0.4p" 상승

 

[FETV=박제성 기자] 주택산업연구원은 7월 아파트분양전망지수가 전국 평균 0.4p 상승한 83.4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수도권은 1.6p(86.9→88.5) 상승할 것으로, 비수도권은 0.1p(82.2→82.3) 상승할 것으로 전망됐다.

 

경기(89.2→91.7, 2.5p↑), 인천(76.7→79.3, 2.6p↑)은 상승 전망됐고 서울(94.7→94.6, 0.1p↓)은 하락 전망됐다.

 

최근 수도권 아파트 거래량 증가, 매매가격 및 전세가격 상승, 금리 인하에 대한 기대 등의 영향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신생아 특례대출 영향으로 인한 생애 첫 주택 매입 수요 증가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서울의 경우 0.1p 하락했으나 지난 6월(3.0p↓) 대비 하락폭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세종 5.6p(94.4→100.0), 경남 5.1p(82.4→87.5), 울산 4.3p(72.2→76.5), 광주 3.2p(68.2→71.4), 대구는 2.9p(73.1→76.0) 상승 전망됐다. 반면 충북 9.0p(92.3→83.3), 제주 2.2p(80.0→77.8), 전남 2.1p(68.8→66.7), 충남 1.7p(75.0→73.3), 부산 1.3p(84.6→83.3), 대전 1.0p(81.0→80.0), 강원 0.6p(92.3→91.7), 전북 0.6p(92.9→92.3), 경북은 0.4p(93.3→92.9) 하락 전망됐다.

 

비수도권 0.1p 상승은 최근 주담대 금리 하향 움직임과 하반기 중 예상되는 미국 기준금리 인하 및 PF 어려움에 따른 공급물량 감소 등의 영향으로 보이고 세종의 지수가 상승한 것은 분양물량 감소와 집값 바닥 인식 확산 등의 영향으로 보인다.

 

주택사업자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6월 대비 7월 분양가격 전망지수는 1.8p 상승, 분양물량 전망지수와 미분양물량 전망지수는 전월과 동일한 것으로 조사됐다.

 

전망지수는 전월 대비 1.8p 상승한 113.2로 전망됐다. 대외 불확실성이 지속되며 건자재 가격, 공사비, 금융비용, 인건비 등 에 관련된 여러 비용들의 지속적인 상승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전망지수는 전월과 동일한 102.9로 전망됐다. 상반기 분양 예정 물량이 상당수 연기되면서 7월에도 분양 예정물량이 4만 4,355가구로 전년 대비 1.7배 늘어난 영향으로 보인다.

 

전망지수는 전월과 동일한 110.3으로 기준치(100)를 상회하며 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지수 변동은 거의 없지만 지수가 100 이상을 유지해 미분양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는 이유는 주로 지방의 주택시장이 여전히 침체된 영향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