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3℃
  • 구름조금강릉 31.7℃
  • 구름조금서울 28.1℃
  • 구름조금대전 27.6℃
  • 구름조금대구 28.2℃
  • 구름조금울산 28.0℃
  • 구름조금광주 27.6℃
  • 맑음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조금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26.8℃
  • 구름조금보은 25.6℃
  • 구름조금금산 25.5℃
  • 맑음강진군 27.3℃
  • 구름조금경주시 27.4℃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산업


최태원, 日상의 회장 만나 경제협력 방안 논의

 

[FETV=김수식 기자]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겸 SK그룹 회장이 미무라 아키오 일본상공회의소 회장을 만난다. 두 회장은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24일 대한상의에 따르면,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은 이날 오후 미무라 아키오 일본상의 회장과 면담을 진행했다. 지난 19일부터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위해 프랑스 파리에 머물렀던 최 회장은 전날 일본 도쿄로 출국했다.

 

최 회장과 미무라 회장은 2018년 한일 무역 갈등 이후 소원해진 양국 간 경제협력 강화 방안과 한일 상의 회장단 회의를 재개하는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일 상의 회장단 회의는 2017년까지 매년 한국과 일본에서 번갈아가며 열렸지만 무역 갈등이 터지면서 중단됐다. 대한상의는 한일 상의 회장단 회의를 올해 11월 부산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최 회장은 일본 내 SK그룹 사업 파트너와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재계에서는 최 회장이 SK그룹 주력사업 중 하나인 반도체 분야의 논의를 진행할 것으로 보고 있다. 최근 매각이 추진되고 있는 일본 반도체 기업 도시바의 주요 주주가 SK인데다, 반도체 공급망에서 주요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일본 소재·부품·장비 기업과의 협력 모색도 필요한 상황이다.

 

전국경제인연합회도 일본 게이단렌과 내달 초 한일 재계회의를 열기 위해 막바지 조율 중이다. 이르면 이번주 내 구체적인 일정이 결정돼 다음 주 초 발표될 예정이다. 한일 재계회의가 열리는 것은 2019년 이후 3년 만이다.

 

윤석열 정부 출범 후 한일 관계가 개선될 분위기가 조성되면서 민간 경제협력도 활성화되고 있다. 지난 5월에도 한일 경제인회의가 서울과 도쿄를 화상으로 연결해 개최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