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0.1℃
  • 구름많음대구 4.1℃
  • 맑음울산 3.4℃
  • 맑음광주 2.3℃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0.6℃
  • 흐림제주 6.2℃
  • 맑음강화 -1.1℃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9℃
  • 흐림강진군 3.0℃
  • 흐림경주시 3.7℃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산업


현대모비스, 매출 50조원시대 '활짝'

 

[FETV=양성모 기자] 현대모비스가 전동화 등 고부가가치 부품 수주에 힘입어 지난해 연매출 50조원을 첫 돌파했다. 창립 45년만에 매출 '50조 클럽'에 이름을 올린 셈이다. 

 

현대모비스는 27일 연결 기준 지난해 매출이 51조9063억원으로 전년대비 24.5% 성장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하지만 영업이익은 2조265억원으로 전년대비 0.7% 감소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50조 매출' 시대를 열었지만 전년보다 줄어든 영업이익이 '옥에 티'로 지적됐다. 

 

이 기간 4분기 기준으로는 매출 14조9945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30%가량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했다. 영업익은 24.9% 늘어난 6604억원으로 기록했다. 주력 사업인 모듈과 핵심부품 제조분야 지난해 매출은 41조6965억원으로 신장폭이 25.3%에 달했다. 이중 전동화 부품 매출이 9조6759억원이다. 연간 전동화 매출이 9조원을 넘어선 것은 처음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현대모비스는 올 사업계획으로 ▲고객사 및 부품군을 다변화 ▲거점별 영업 전문 조직 운영을 통한 현지화를 바탕 글로벌 사업 기반을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글로벌 반도체 기업 퀄컴과의 전략적 협업 등 반도체, 자율주행 부분 역량 강화로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제품군 글로벌 수주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소프트웨어 개발 및 전력반도체 역량 강화 등 사업 체질 개선으로 미래 모빌리티 분야 모멘텀을 확보" 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