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11.6℃
  • 맑음서울 7.4℃
  • 맑음대전 7.4℃
  • 맑음대구 8.9℃
  • 맑음울산 11.0℃
  • 맑음광주 6.8℃
  • 맑음부산 11.6℃
  • 맑음고창 2.4℃
  • 맑음제주 10.2℃
  • 맑음강화 7.8℃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2.1℃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산업

롯데건설, 드론 활용해 건설 관리 시스템 개발

 

[FETV=김현호 기자] 롯데건설이 건설 현장에 드론(Drone)을 활용하여 안전시공 및 정밀시공이 가능한 건설 관리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기존에 건설회사에서 드론을 활용하는 목적은 현장을 촬영하여 대지 경계의 오차를 파악하거나 토공량 산출하는 것이 일반적이었다. 이번에 롯데건설이 연구과제로 추진 중인 2개의 드론 관련 기술은 드론에 지질탐사 장비를 부착하는 기술과‘통합건설 시공관리 시스템’을 개발하는 것이다.

 

먼저 드론에 장비를 부착하는 기술은 SAR 센서를 활용하는 것으로, 공중 비행하는 드론을 통해서 육안으로 보기 어려운 수목이 우거진 비탈면의 균열을 확인할 수 있다.

 

SAR 센서는 지표면에 있는 수목 등의 장애물을 통과할 수 있는 장비로, 되돌아오는 전파를 분석하여 전파가 통과한 실제 지표면의 상황을 확인 가능하다. 이에 지반과 비탈면 등의 굴착 작업 시 드론으로 지표면의 변화를 측정하여 현장의 시공 안정성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롯데건설은 이를 위해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부산대학교 등과 손잡고 2020년까지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