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0.3℃
  • 서울 21.1℃
  • 대전 21.1℃
  • 흐림대구 22.8℃
  • 흐림울산 23.6℃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0.5℃
  • 흐림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0.3℃
  • 흐림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0.3℃
  • 구름많음강진군 22.6℃
  • 구름많음경주시 23.2℃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화학·에너지

정유업계 정제마진 '高高'…2분기 바닥 찍고 3분기 '훈풍'

정제마진 배럴당 6달러, 2주前대비 급증
드라이빙 시즌 임박도 소비 증대 ‘한몪’

[FETV=김창수 기자] 국내 정유사가 올해 2분기 영업이익 급감으로 악화한 실적을 내놓을 것으로 관측된다. 다만 3분기 들어 정유업계 수익성의 바로미터로 꼽히는 정제마진의 상승으로 반등을 예고했다.

 

지난 9일 업계에 따르면 7월 첫째 주 정제마진은 배럴당 6달러로 지난 6월 셋째 주(2.8달러)보다 2배 이상 올랐다.

 

정제마진은 최종 석유제품 가격에서 원유를 포함한 원료비를 뺀 것으로 정유사 실적에 직접적 영향을 미친다.

 

정제마진이 배럴당 6달러를 넘어선 것은 지난해 9월 셋째 주 이후 10개월만에 처음이자 작년 동기간(5.3달러)보다 13% 높은 수준이다.

 

국내 정유사의 정제마진 손익분기점은 배럴당 4.5달러 수준이다. 정제마진이 1달러 감소하면 정유사 영업이익은 분기당 2000억원가량 줄어드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1분기 정제마진은 금융위기 이후 가장 낮은 수준까지 하락했고 4월 넷째 주부터는 11주간 손익분기점을 밑돌았다.

 

실제로 올해 2분기 국내 정유사 실적 컨센서스(증권가 전망치 평균)는 급감할 것으로 전망됐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SK이노베이션의 올해 2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작년 동기간보다 49.82% 감소한 4273억원, 매출은 1.49% 줄어든 13조2381억원이다. 같은 기간 S-OIL의 영업이익은 72.45% 줄어든 1109억원, 매출은 2.99% 감소한 5조8239억원이다.

 

이처럼 맥을 추지 못하던 국내 정유업계가 3분기 들어서는 정제마진 상승으로 반등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관측되고 있다.

 

지난 2017년 3분기 평균 정제마진은 배럴당 8.1달러, 작년 3분기는 6.1달러로 통상 3분기 정제마진은 높은 편이어서 정유 4사 실적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란 게 업계 전망이다.

 

작년 SK이노베이션은 3분기 영업이익이 한 해 전체 영업이익의 57%를 차지하는 등 정유 4사의 3분기 실적은 1∼2분기에 비해 대폭 상승하는 모습을 보여 왔기 때문이다.

 

이 외에도 이달부터는 휴가철을 맞아 차량 이동이 늘어나는 드라이빙 시즌이 시작돼 석유제품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는 점도 정유업계에는 호재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