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월)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4.1℃
  • 맑음서울 29.5℃
  • 맑음대전 28.6℃
  • 맑음대구 26.1℃
  • 구름조금울산 23.5℃
  • 맑음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6.3℃
  • 맑음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5.7℃
  • 맑음강화 27.6℃
  • 구름조금보은 25.2℃
  • 맑음금산 27.3℃
  • 맑음강진군 27.8℃
  • 맑음경주시 24.1℃
  • 구름조금거제 25.9℃
기상청 제공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합병 주장하는 이동걸 산업은행장...왜?

[FETV=유길연 기자]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이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을 합병시킬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동걸 회장은 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취임 2주년 간담회에서 "집중적인 정책금융 지원을 위해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합병을 검토해야 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회장은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이 합병하면 정책금융기관 집중적인 지원이 가능하다"며 "큰틀에서는 정부의 정책금융 기관도 구조조정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남은 임기 동안 합병 건을 면밀히 검토할 것"이라며 "정책금융 기관의 기능과 역할을 강화하고 그 여건을 만들어주는 것에 남은 임기동안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회장이 합병을 제안한 이유는 그 동안 정책금융기관의 역할이 중복돼 비효율을 초래했기 때문이다. 그는 "현재 정책금융 기관의 역할이 현실적으로 비효율적이지만 모든 것을 하나로 통합하는 것은 불합리하다고 본다"며 "일부는 합치고 일부는 나눠서 부분적인 통합은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 회장은 "두 기관이 합치면 백오피스 경험이 줄어들고 ICT도 훨씬 강화할 수 있다"며 "남은 인력을 영업현장에서 경쟁력 있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