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구름조금동두천 15.6℃
  • 흐림강릉 13.0℃
  • 맑음서울 16.5℃
  • 구름조금대전 15.5℃
  • 흐림대구 15.7℃
  • 흐림울산 14.6℃
  • 구름많음광주 14.4℃
  • 흐림부산 16.0℃
  • 구름조금고창 13.7℃
  • 흐림제주 18.1℃
  • 맑음강화 15.0℃
  • 구름조금보은 15.6℃
  • 구름많음금산 15.7℃
  • 흐림강진군 14.7℃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보험사 1분기 RBC비율 큰 폭개선…10분기 만에 270%대

MG손보 나홀로 150% 미만

 

[FETV=정해균 기자] 보험사들의 올해 1분기(1∼3월) 보험금 지급여력(RBC)비율이 비교적 큰 폭으로 올라 10분기 만에 270%대로 올라섰다.

 

2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 3월 말 현재 보험사들의 RBC 비율은 273.9%로, 지난해 말(261.2%)보다 12.7%포인트 올랐다. RBC비율은 가용자본을 위험이 현실화될 경우 손실금액인 요구자본으로 나눈 값이다. 보험사의 재무건전성을 측정하는 지표다. 보험업에서는 100% 이상을 유지토록 규정하고 있다. 금감원의 권고치는 150% 이상이다.


보험사들의 RBC 비율은 2016년 9월 말 294.2%로 270%를 웃돌았지만 2016년 12월 말 236.5%까지 떨어진 후 서서히 개선되고 있다.

 

RBC비율이 오른 것은 가용자본이 요구자본보다 더 늘었기 때문이다. 올 1분기 요구자본이 1조5000억원 증가한 데 비해 가용자본이 10조4000억원이나 늘었기 때문이다. 시장금리가 하락한 영향으로 보유 중인 채권의 평가 이익이 8조2000억원 늘었고, 당기순이익도 2조원을 기록한 영향이다.

 

 

생명보험사는 RBC 비율이 271.2%에서 285.4%로 14.2%포인트 올랐다. 손해보험사들은 242.6%에서 252.1%로 9.5%포인트 상승했다.

 

개별 회사별로 보면 생보사 중에서는 교보라이프가 529.0%로 가장 높았다. 이어 푸르덴셜생명(481.4%), 오렌지라이프(431.1%), 카디프생명(367.8), 처브라이프(342.9%) 순이었다.  

 

손보사 중에서는 삼성화재 RBC 비율이 349.6%로 높았다. 뒤를 이어 DB손보(229.4%), 현대해상(227%), 메리츠화재(216.7%) 등이었다.  

 

전체 보험사 중 MG손해보험만이 금감원의 권고치에 못 미쳤다.  다만 MG손보는 지난해 12월 말 104.2%로 RBC 비율 100%대를 회복한 데 이어 지난 3월 말에는 108.4%로 조금 더 개선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