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5 (수)

  • 흐림동두천 -3.9℃
  • 맑음강릉 2.7℃
  • 흐림서울 -2.8℃
  • 구름조금대전 -0.8℃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7.0℃
  • 맑음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8.3℃
  • 흐림강화 -2.7℃
  • 구름조금보은 -0.9℃
  • 맑음금산 0.2℃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재계

신동빈 롯데 회장 베트남 현장경영 박차

베트남 총리 만나 현지 투자확대 및 협력방안 의견 교환

[FETV=최남주 기자] 롯데 신동빈 회장은 4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응웬 쑤언 푹 베트남 총리를 만나 투자 확대 및 협력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신 회장은 베트남 총리를 만나 롯데의 사업 현황을 설명하고, 추진중인 대형 프로젝트에 대한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신 회장은 또 양국의 관계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환담했다.

 

경영복귀 후 첫 해외 일정에 나선 신동빈 회장은 지난 3일 베트남에 도착해 현지 사업을 점검하는 등 현지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앞서 신 회장은 3일에는 하노이시 인민위원장을 만나기도 했다.

 

현재 롯데는 베트남에서 대규모 복합단지 개발 사업을 진행중이다. 실제로 롯데는 호치민시가 경제허브로 개발중인 투티엠 지구에 백화점, 쇼핑몰, 호텔, 오피스 및 주거시설 등으로 구성된 ‘에코스마트시티’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하노이에는 ‘롯데몰 하노이’도 건설할 계획이다.

 

앞서 롯데는 1990년대 베트남에 첫 진출, 식품⋅외식⋅유통⋅서비스⋅건설 등 다양한 부문에서 활발하게 사업을 펼치고 있다.

 

롯데제과,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롯데지알에스, 롯데자산개발, 롯데호텔, 롯데면세점 등이 진출해 있으며 1만5000명의 임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롯데는 베트남의 성장 잠재력을 높이 평가해 지속적인 투자를 진행하는 것은 물론 양국간 교역 확대에도 총력을 경주한다는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