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0 (토)

  • 맑음동두천 20.9℃
  • 맑음강릉 18.6℃
  • 맑음서울 20.0℃
  • 맑음대전 19.7℃
  • 맑음대구 19.1℃
  • 맑음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19.4℃
  • 맑음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19.5℃
  • 구름조금제주 19.8℃
  • 맑음강화 19.1℃
  • 맑음보은 20.0℃
  • 맑음금산 19.4℃
  • 구름많음강진군 20.9℃
  • 맑음경주시 20.3℃
  • 맑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재계

한화그룹, ㈜한화·생명·케미칼 대표이사 인사

한화 화약·방산 옥경석·한화생명 각자 대표 여승주 사장 내정
한화케미칼 사업총괄에 이구영 부사장 선임

 

[FETV=정해균 기자] 한화그룹은 그룹의 모태기업인 ㈜한화의 화약·방산 통합 부문 대표이사에 옥경석 사장을, 한화생명은 각자 대표이사에 여승주 사장을 각각 내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그룹 측은 "이번 인사는 각 사업부문별 시너지 창출과 중장기 성장전략 추진에 강점을 보유한 인물을 사업 전면에 전진 배치, 주요 사업에 대한 중장기 경영계획을 수립하고 글로벌 혁신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차원에서 단행한 인사"라고 설명했다.
 

㈜한화는 사업 유사성이 높은 화약·방산 부문을 통합 운영해 시너지를 높이기로 하고, 통합 대표이사에 현재 화약부문 대표인 옥 사장을 내정했다. 옥 사장은 삼성전자 출신의 경영관리·혁신 전문가로 지난 2016년 한화케미칼 폴리실리콘사업부장(사장)으로 영입됐다.


이후 한화케미칼 폴리실리콘사업본부와 한화건설 경영효율화담당 사장 등을 역임했고, 지난해 10월 ㈜한화 화약부문 대표에 선임돼 경영체질 개선과 중장기 전략 수립 등 화약 부문의 혁신을 주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화생명의 경우 현재 전략기획담당 임원인 여 사장을, 현재 대표를 맡고 있는 차남규 부회장과 함께 각자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여 사장은 한화생명 재정팀장·전략기획실장·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 등을 역임한 한화그룹 내 대표적인 금융전문가로 꼽힌다. 또 한화그룹의 인수·합병(M&A)과 미래 신사업 전략을 이끄는 등 전략기획통으로도 평가받는다.

 

이번 인사에서 대표이사로 내정된 옥경석 ㈜한화 화약∙방산부문 사장과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은 차기 주주총회와 이사회 등을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이밖에 한화케미칼은 사업전략실장을 맡고 있는 이구영 전무를 부사장 승진과 함께 사업총괄 임원으로 선임했다. 이 부사장은 한화케미칼을 거쳐 한화큐셀 중국·독일·미국법인 영업총괄 임원을 지냈다.

 

한편, 한화는 경영 환경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수시 인사를 실시하고 있다. 앞서 지난 9월에도 한화큐셀·,한화토탈, 한화지상방산 등 3곳의 대표이사 인사를 한 바 있다.